[ 김용선]  님이 2012-09-04 오후 5:39:44 에 남기신 글입니다.

  [제목] 사랑만 받고 왔습니다.


이번에도 저희 가족은 사랑만 받고 왔습니다.
조금이라도 부담되지 않으시게 슬며시 다녀 오고 싶었지만
목사님 댁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장로님 목사님과 많은 얘기를 나눌 시간이 없어서 아쉽기도 했지요.
예배당을 예쁘게 수리 해 놓으셔서 좋았습니다.
문화재 예배당도 이제는 많은 보수가 필요 한 것 같았어요.
인천시에서 예산형편이 될른지 걱정이구요.
이번 여행은 가족들 위주로 해서
저는 그저 열심히 시중만 들고 사진 찍느라고 얘기도 못 나눴습니다.
가을에 감이 노랗게 익을 적에 꼭 가고 싶은데 시간이 될지 모르겠습니다.
찍어온 사진과 동영상은 천천히(바빠서요) 작업해서 올리겠습니다.
권사님을 위해 계속 기도 하겠습니다.

HyperLink HyperLink HyperLink HyperLink

Page [3/9] Total : 129

제                  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받음

62 강화나들길-주문도길 김태웅 2013-02-10 1533 0
   또 오십시오. 박형복 2013-02-14 1032 0
     감사합니다 김태웅 2013-02-14 1070 0
61 권사님의 소천 소식에 맘이 아픕니다. 김용선 2013-01-14 986 0
   어머님이 천국에 입성하셨습니다 박형복 2013-01-19 1054 0
60 찬양대 찬양 동영상 김용선 2012-09-10 1431 0
59 사랑만 받고 왔습니다. 김용선 2012-09-04 1271 0
   만남은 항상 큰 기쁨을 줍니다. 박형복 2012-09-05 1211 0
58 우리 부부가 좋아하는 박목사님, 사모님께 박진기 2012-06-21 1462 0
   정말 뵌지가 오래되었네요! 박형복 2012-06-22 1392 0
57 달라진 주문도 뱃삯 김용선 2012-06-19 1372 407
   배삯이 조금씩 올랐습니다. 박형복 2012-06-22 1502 0
56 박목사님, 안녕하세요. 이성진 2012-05-12 1495 0
   안녕하세요? 박형복 2012-05-13 1626 0
55 강단쪽 사진입니다. 박형복 2012-05-08 1415 0
54 리모델링이 완료되었습니다. 박형복 2012-05-04 1489 0

[1][2][3][4][5][6][7][8][9]

 

       
HyperLink  HyperLink  HyperLink